조홍중닷컴

HOME Contact... 조홍중 소개특수교육의 소개장애논문 소개용어설명게시판

장애일반
시각장애
청각/언어장애
지체장애
건강장애
지적장애
발달장애
학습장애
교육학일반
img3.gif

 
작성일 : 02-12-31 04:09
반향어(echolalia)
 글쓴이 : 조홍중 (210.♡.211.135)
조회 : 9,451   추천 : 432  
반향어(echolalia)

  반향언어(反響言語)는 앵무새처럼 따라 하는 것을 말한다. 상황과 관련이 희박하고, 기계적으로 감정을 동반하지 않는 반복적인 언어행동이다. 「네 이름은 뭐니?」라고 물으면, 그 질문에 대해 무의미하게「네 이름은 뭐니?」하고 반복하는 등, 자타(自他)의 미분화(未分化), 자폐경향, 상황파악의 결여 등을 특징으로 하고 있다. 단, 정상적인 언어발달에서도 모방언어의 시기에 나타난다.

  한 말을 되풀이하는 것으로 반향 언어와 동의어다. 상대방이 한 말(단어, 문장)을 마치 앵무새처럼 그대로 기계적으로 되풀이하는 현상이며 자폐증아가 흔히 나타내는 증상의 하나이다. 아이가 참된 말을 습득하기 일보전의 단계로서 이러한 증상을 적극적으로 포착하여 상황이나 행동을, 말을 적절히 결합해서 말을 환기하도록 촉진하는 지도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자폐아가 흔히 나타내는 증상의 하나로서, 반향 표정이나 동작도 이에 속한다. 생리학적으로는 정상적인 유아의 언어 발달의 일단계로서 9~12개월 된 유아에게서 나타나는데 보통 무의식중에 일어난다. 그러나 고의적인 반복도 포함시킨다(동의어 ; echologia, echophasia, echophrasia, echo or mimic speech, shadowing).

  일반적으로 반향어의 유형은 다음 몇 가지로 대별된다. 1) 지연 반향어(delayed echolalia)-조금 후에 원래의 발성을 반복하는 것. 2) 즉각적 반향어(immediate echolalia)-즉각적으로 원래의 발성을 반복하는 것. 3) 완화된 반향어(mitigated echolalia)-원래의 발성을 약간 수정해서 반복하는 것이 있다. 이것은 성인 실어증환자들에게서 관찰되고 이해 및 표현 언어에서 발달과정을 반영하는 것이기도 하다. (예)자극 : 너 어디서 자니? 반응 : 나는 잔다. 완화되지 않은 반향어(unmitigated echolalia)-변화되지 않은 반복으로서, 원래 발성과 꼭 같이 말하는 것이다.

 
 

Total 2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 상동증(stereotype) 조홍중 12-31 11292 522
7 반향어(echolalia) 조홍중 12-31 9452 432
6 페닐케톤뇨증(phenylketonuria) 조홍중 12-30 8923 430
5 지적장애(정신지체)의 분류체계 조홍중 12-30 18874 528
4 지적장애아(정신지체아)를 위한 교수법 조홍중 12-24 16431 531
3 지적장애아(정신지체아)를 위한 교육원리 조홍중 12-24 10218 413
2 지적장애아(정신지체아)의 학습특성 조홍중 12-24 14330 403
1 장애정도에 따른 지적장애아동의 교육 조홍중 12-24 9662 350
 1  2

Copyright(c) Cho Hong Joong All rights reserved.
Comments & Questions
hongjoong-cho@hanmail.net , develop2015@naver.com